달력

012018  이전 다음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프린터'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8.07.26 DIY 최강 사이트 발견 +_+ (8)
  2. 2008.01.11 Black Theme In My room (2)
  3. 2007.09.01 레이에 대한 글을 작성하고 있습니다..
컬러레이저프린터가 있으면
정말 이것저것 많이 뽑게 될 것이라 생각했다..

근데 2년이라는 시간이 되도록.. 나는 번들토너하나 다 쓰지 못했다.


나 역시 다른 사람과 별반 차이없이
회사 업무용, 학교 숙제용..

그렇게까지밖에 사용을 못했기에;;


그런데 오늘 대단한 사이트를 찾았다..
티스토리에서;;

http://labelmuseum.tistory.com/


이것저것 DIY를 할 수 있는 수많은 컨텐츠, 아이디어..
필요한 모든것이 포스팅마다 정리되어있었다.

징그럽게 비가오는 이번 휴가기간엔
끄적끄적 이런걸 만들면서 보내야겠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웅~~~ 대박이야~!!

'MyCube'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간만에 테스트.. ㅋㅋ  (2) 2008.09.02
시크릿 폰 구입..  (6) 2008.08.15
DIY 최강 사이트 발견 +_+  (8) 2008.07.26
처음으로 해본 책의 얼리리뷰  (6) 2008.07.01
또 다른 변신;;  (6) 2008.06.19
2차... 쏘나타의 변신은 무죄..  (4) 2008.06.16
Posted by 컴ⓣing

예전에만 해도..
사무용 기기라면 백색컬러가 기본 공식같았는데..
(예전에 PC케이스를 사려고 인터넷을 돌아다니다보면, PC백색이라고 색상을 설명한 것도 봤었었다..;;)

요즘엔 컬러가 꽤나 다양해졌다.

사실 2005년에 구입했던 노트북도 당시 파격적이였던 빨간색( __)이였다.
(사실 은색사러갔다가 생각보다 이쁜 빨간색에 덥썩 사버렸던 기억이.. )


그리고 한동안은 색깔에 무덤덤했다가, 최근들어 이젠 블랙이 대세다! 라고 외칠 수 있을 만큼
검은색으로 외형을 단장한 제품들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그러한 과거부터 오늘까지를 사진으로 정리해봤다..

주: 지금 환경이야 그냥 찍으면 되겠지만, 옛날엔 이런 글을 쓸 줄 몰랐으니..;; 찍은 사진이 없어서..
주변에서 급구한 아이템이 동원(?) 되었다.  (그것은 단지 모니터뿐.. -_-;;)



#1. 전형적인 화이트 컬러..  아래쪽에 빼꼼 보이는 마우스는 역시 최근에 추가된..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5sec | F/3.5 | 0.00 EV | 20.0mm | ISO-100 | Strobe return light detected | 2007:12:26 00:47:36


#2. 어느날 바람이 불어서 구입한 19인치 모니터..
돈이 없어서.. 어머님께 빌붙어서..먼저 구입하고 3달에 나눠서 갚았었다는..;;
당시 기억엔.. 중소기업 19인치냐, 대기업 17인치냐에 고민을 하다가 그래도 19인치가 낫겠다 싶었다.. ㅎㅎ

한동안 컴퓨터에 듀얼로 쓰다가 Xbox360을 기름몰에서 10개월 해준다는 걸 보고 질러버리는 바람에..
17인치가 Xbox360와 붙어버렸었다.. ㅎㅎ 그리고 10달동안 고생했..... orz;;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5sec | F/3.5 | 0.00 EV | 18.0mm | ISO-100 | Strobe return light detected | 2007:12:26 00:51:25


#3. 모니터는 블랙이다..;;
사연이 많았다.. 캐나다에 취업차 나간 친구녀석이 한국에서 한달동안 쓴다고 모니터를 산다는 것이였다.
그리고 한달뒤에 10만원 깎아서 사가라나 머라나 ㅡㅡ;;
여튼 그때 혹 해서 구입한 녀석이였는데.. 그 전에 쓰던 19인치와 색감 차이가 너무 심했었다.
그래서 홧김에 동일한 모델로 하나 더 사고 색감차이 심한 19인치는 Xbox360에 물리고 17인치는 드뎌
방에서 방출됐다.. 영원히..... 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5sec | F/3.5 | 0.00 EV | 18.0mm | ISO-100 | Strobe return light detected | 2007:12:26 00:24:54


#4. 이제 완전 블랙;;
윗 사진과의 차이점이라면, 키보드와 프린터.. 노트북이 추가된 정도일터..
프린터는 용지 받침대가 아작나서 ㅡ.,ㅡ a/s받았었는데.. 또 부러졌다.. ( __) 요거 청소 잘해서.. 잉크젯 쓰는 동생네 집에 줄까 고민중.. --;;

전에 쓰던 키보드를 워낙 좋아해서 동일모델로 2번을 구입해서 썼었는데.. 이젠 단종인듯..
잘 써야 했는데.. 라면 국물 엎었.. ( ㅠ_ㅠ)

노트북도 2005년에 구입한 빨간색의 Q30..;; 2년 지났더니 슬슬 느려지고 문제가 간간히 생기더라..
인터넷 쇼핑몰 보니까 10개월 무이자 하더라 ..;; 또 지름신 오셔서.. 쿨럭..;;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5sec | F/3.5 | 0.00 EV | 18.0mm | ISO-100 | Strobe return light detected | 2007:12:26 00:22:14


여튼.. 이렇게 해서 ..

Black Theme In My root 이 완성 되었다..;;


다나와 2008년 1월 11일 기준 가격으로 돈 계산을 해보자면..;;
(아.. 카드 현금 동일가 기준 ㅋㅋ 현금 기준가로 해서 알아보고 가면.. 물건 없는 경우가 다반사 ㅡㅡ;;)

일단 모니터..  (요즘 대세가 20인치가 넘긴하다만..)
SyncMaster매직 913P .. 내가 쓰는 블랙은 없고.. 화이트만 있었다..
가격은 437,000원... (너무 비싼데 ㅡㅡ;; 이제 단종되었구나.. 쿨럭..)

※ 사진 출처  : 모니터 포유


키보드..
삼성 SKS-810C
가격은 21,000원.. 키보드.. 머 특별한거 있나.. 기본 무게가 있어서 묵직하게 뒤로 안밀리면 끝..
키감도 나름 괜찮은거 같고. (펜타그래프방식에 익숙해지니.. 회사에서 쓰는 일반 키보드가 힘겹다;;)


※ 사진 출처 : 다나와


프린터
삼성 SCX-4501K
가격은 226,400원 제품도 뽀대 작살이고, 첫장 인쇄속도도 훨 빠르다..
단지 단점이라면... 기스날까 무섭.. ( __)


※ 사진 출처 : 다나와


노트북
LG A1-TP760K
가격은 1,788,550원..

지인의 소개로 Xnote에 관심을 갖게 됐었는데.. 처음 생각했던 모델은 C1이라고 타블렛 모델이였다.
근데 가격이 너무 비싸서... 그냥 타블렛 기능 빠진 제품으로.. ㅎ

난 살때 220만원은 준거 같은데 ( __) 작년 10월에 샀었으니 고작 3개월만에 얼마가 내린건지..
여튼 가격만 빼면 나름 정말 맘에 든다.. ㅋㅋㅋ


※ 사진 출처 : LG전자



이런 류의 포스팅이면 한참 구입한 제품들이 잘 나갈때 써야 했는데..;;
어찌된게.. 모니터는 이제.. ( --)
단종되는 추세에 써버리니.. 세상이 너무 빠르단 생각도 한다.

여튼 결과는.. 남들이 머라하든.. 내 방이 다 까맣게 변했다는 것??
(그렇다고 속까지 시커먼건 아님....... 쿨럭..)

'CultureCube > Photo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9.01.21 JTN 콘서트  (1) 2009.01.24
2009년 첫눈  (0) 2009.01.17
Black Theme In My room  (2) 2008.01.11
드디어.. 구하다! 서태지 15주년 앨범  (8) 2007.12.15
20071209 청계천  (4) 2007.12.12
두가지 크리스마스 소원..  (2) 2007.12.10
Posted by 컴ⓣing
삼성의 컬러 레이저 복합기인 레이를 제 방에 들여온지..

딱 1달째 되는 날이군요.. 하하.. 우연치고는 대단합니다..


여튼..
제 블로그의 리퍼러를 보니 생각보다 "삼성 레이" 혹은 CLX-2161K로 검색해서 들어오시는 분들이 꽤 많으시더군요..

가격대비 괜찮은
그것도 "컬러" 레이저 프린터라서 그런 것이려니 하고 있습니다.

여튼..
지금까지 2개 정도를 작성해봤는데..
이 블로그에 올릴까 말까.. 고민중입니다 -_-

지난달 enfun의 N7tu 체험단이 되면서 제 블로그에 제 신변잡기나 기타 유용한 글은 안쓰면서 -_-
주구장창 리뷰만 올린거 같아 스스로도 블로그가 "삭막"해졌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었기 때문이라면..
그 이유일까요?

여튼.. 일단 티스토리에 있는 저만의 리뷰 사이트에는 올릴 계획입니다..

아래 링크를 참고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

삼성 컬러레이저 복합기 레이 Intro
삼성 컬러레이저 복합기 레이 Printer
Posted by 컴ⓣ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