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52018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연애상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6.09 최근에 구입한 책들.. (10)
정확하게 말하면 최근 6개월이라고 해야되겠다..

무슨 바람이 불었는지..
올해 들어서 학교 교재를 구매하면서 교보문고를 들락날락하는 일이 잦아졌다.

회사 근처에 교보문고 잠실점이 있어서..라고도 할 수 있겠지만..
대부분 구매는 인터넷으로 이뤄졌고

그러다보니 프라임 회원이 되어서 무조건 배송료 무료라는 혜택이 주어졌기 때문일지도 모르겠다.


보니까..
아무래도 아직은 스스로 부족하다는 것을 많이 느껴서일까
자기계발서가 꽤 있다.

  • 육일약국 갑시다
  • 굿바이 허둥지둥
  • 심리학이 연애를 말하다
  • 오늘도 연애에 실패한 당신을 위하여
  • 일곱개의 별을 요리하다
  • 그녀를 감동시킬 여행지 50
  • 스물일곱 이건희
  • 바보처럼 공부하고 천재처럼 꿈꿔라
  • 4개의 통장
  • 알뜰여행지 75
  • MBTI로 보는 데이트와 사랑
  • 된다 된다 나는 된다


오늘 포스팅의 주제는 바로 사이사이에 꼽혀있는 연애 지침서(?) 랄까...
아니면 좋은 여행지 컬렉션같은... 것은 책이다.



어쩌면 나는 지금 이시간에도 연애를 꽤나 하고 싶어서
안달이 난 사람 처럼 보일지도 모르겠다.

저 책중에 몇권은 서점에서 샀는데
계산하면서 괜히 계산원의 눈치가 신경쓰여서 다른책 뒤에 숨겨서 내곤 했다.
어차피 계산할때 다 드러나는 것이지만,

한편으론 고민도 한다.
머 이런 책을 사는데 돈을 쓰냐고..


후우...
지금 이 나이 먹도록 남들 다 하는 연애 한 번 못했다는 것은..
어떻게 보면 나한테 문제가 있다는 것일꺼다..

나는 그동안 이러한 문제는 자기계발서로 해결 되리라 생각을 해 왔다.
어차피 연애도 내가 해야되는 것이고 내가 잘못 된 것은 책을 통해서
고칠 수 있다는 믿음이 있었기 때문에..
그런데 지금 생각해보면 그게 틀린 것일 수도 있다.



때로는 나 자신을 완전히 버려야 할 때가 지금이라고 느낄 때가 있다.
그것은 지금까지 살아온 나를 부정해야 되는 것이기에 힘들다.
그렇기 때문에 그 시간이 오면 더더욱 나를 버려야 한다.

책은 나를 간접경험의 세계로 안내하지만
간접경험으로 하지 못하는 것들이 삶에는 더욱 많이 존재한다.

경험에 비추어보건데...
연애와 같은 것들이 바로 그것이 아닐까 싶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지금 당장의 답답함을 견디지 못하고
오늘도 저 책들을 손에 쥔다.

'MyCub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랫가사를 흥얼거리다..  (8) 2009.06.12
나.... 날라리같아??  (2) 2009.06.10
최근에 구입한 책들..  (10) 2009.06.09
이사......  (6) 2009.06.05
Google Email Uploader...  (0) 2009.06.02
이벤트 당첨! (소박하지 않은 꿈..)  (18) 2009.05.27
Posted by 컴ⓣ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