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82018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보험'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7.02.14 보험 해약... (7)
  2. 2007.01.24 가끔씩 몸이 아파오면.. (4)
  3. 2006.05.22 보험의 필요성??

보험 해약...

MyCube 2007.02.14 23:32
보험을 해약했습니다..
그것도 일반 보험도 아닌 종신보험입니다..

작년 9월로 기억합니다..
인천쪽으로 일하러가는데 신한생명에서 전화왔습니다.
그냥 전화끊어야지.. 끊어야지 하면서 통화를 한게.. 결국 가입을 해버렸습니다.

입사 1년도 채 안됐는데.. 보험에 대해서 아무것도 모르는데..
말 그대로 텔레마케팅에 넘어가버린거죠..


아는 분이 보험설계사로 계셔서
이번에 보험관련으로 내용을 보여드렸더니..
한마디로 그러시더군요..

이건 아무것도 아니라고..
보장도 아니고 저축도 아니고..

솔직히 저는 이걸 저축으로 생각하고 들었는데..
가만보니까 이건 이것도 안되고 저것도 안되는 상품같긴 했습니다..
(이제서야 그걸 눈치채다니 참으로 어리석습니다..
물론 이게 옆에서 그런 소리를 하니까 그렇게 느껴졌는지도 모릅니다.)

결국..
그동안 5회 납입한 61만원돈...
눈물을 흘리며 해약했습니다.

환금급..
한푼도 없습니다..

공부를 했다고 치기에는 너무 큰 대가를 치뤘습니다.
그리고 당분간은 재테크 공부를 다시 할 생각입니다.

이번일을 통해서 얻은 것이라면 무조건!!
전화왔을때 혹해서 넘어가지마라는 것.
나에게 맞는 것이 무엇인지 잘 생각하라는 것.
입니다.

당분간은 모조리 저축으로 갈 생각입니다.
이자를 보기보다는 원금을 모으는데 주력해야겠습니다.
목돈이 있어야 무엇을 해도 할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작년 예비군 갔을때 국민은행에 다니는 어떤 분이 그러시더군요.
이자 몇 퍼센트가 중요한게 아니라 원금이 중요한거라고..

전 그걸 일찍 배웠지만, 잊고있었습니다.
중요한건 항상 가장 가까운데 있다는 것을 다시 한번 배웠습니다.

'MyCub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해 복 많이 받으셨는지요??  (2) 2007.02.19
새로운 경험..(주식)  (2) 2007.02.16
보험 해약...  (7) 2007.02.14
공짜라면 정신 못차리는..-_-  (0) 2007.02.09
PC용 스피커 활용하기..  (10) 2007.02.07
과거or 미래에서 온 메일???  (0) 2007.01.25
Posted by 컴ⓣing

때로는 이유없는 아픔때문에 잠 못 이룰때가 종종 있다.

오늘 새벽엔가..
집안 제사를 지내고 잠자리에 들려고 누웠는데..

머리가 큰 괴물의 손에 쥐어진듯..
조여오기 시작했다.
그것도 딱 얼굴의 오른쪽만...

얼마의 시간이 지났는지 모르겠지만..
조금씩 머리가 편해짐을 느껴졌을 때 나도 모르게 잠이 들어버렸다.



그런데 아팠던 그 얼마 안되는 순간에도..
머리속에 한 생각이 스쳐지나갔다.


이제 사회생활을 시작한 내가 들고 있는 보험.. 3가지

보험이라는 것이 저축이라 생각하고 매월 이체일엔 그냥 저축했다 생각하고 잊자...잊자 하고 있는데
나도 모르게 나는 그 보험이라는 것에 의지하고 있지않았나 싶다..



보험이란게 아파도 쉽게 보험금을 받기 어렵겠지만...
그래도 보험이란 이름으로 가지고 있는
그 존재 자체만으로 나에겐 하나의 기둥이 되어가고 있지 않나.. 싶다..

'MyCube > Sensibility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연이라는 것은 바로 가까운데서 시작!  (2) 2007.02.23
발렌타인데이가 먼지..  (2) 2007.02.14
가끔씩 몸이 아파오면..  (4) 2007.01.24
이러면 안되는 것을 알면서도..  (0) 2007.01.18
20대가 갖고 있는 최고의 무기..  (1) 2007.01.16
D-DAY..  (2) 2006.12.18
Posted by 컴ⓣing

보험의 필요성??

MyCube 2006.05.22 01:58
지난주에 한 보험회사에서 전화가 왔습니다..

카드사에서 정보를 받았다면서..;;
(머.. 신용카드 신청시에 그런 내용으로 개인정보를 쓰겠다고 했으니.. 할말은 없습니다만..
지금 생각해보니.. 왜 그런 내용에 동의를 해야되는지 모르겠습니다..;;)

여하튼간에..20여분 통화끝에 결론은..
보험가입이였습니다..

예전에 K카드를 통해서 D화재에서 전화가 왔었는데 그때에도 가입했다가 철회했습니다..
왜냐하면.. 저와 전혀 상관없는 것 같은.. (혜택을 못받을 꺼 같은..)
보험인데다가 기간도 20년이나 됐거든요..

이번에도 20년짜리더군요..
일단 약관 받아보니... 어느 약관이나 다 그렇지만..
이 약관을 보고서 나중에 다치고 보험금 조금이라도 받을 수 있을지 걱정되더군요..
무슨 장애가 있는데도 지급비율을 5%.. 거의 불능상태가 되야 80%내지 100%...

장애가 없는 경우엔 70%를 돌려주겠다는데..
과연.. 이런곳에 제가 돈을 써야될지..

나이가 어릴때에 가입해야 보험료가 싸다지만..
한편으로는 정말 싸다고 해서 가입을 해야될지.. 왠지 아깝다는 생각만 듭니다..

보험을 가입하시는 분들께서는 보험 가입할때
어떤 기준을 보고 가입을 하시나요?
어떤 필요에 의해서 가입을 하시는지 말이지요....


덧.. 여기는 신기하게도 약관을 씨디로 보내주더군요..;;;
어찌됐든 메인 약관은 덕분에 다 읽어봤습니다.. ㅎㅎ

'MyCube' 카테고리의 다른 글

UMPC의 뜨거운 관심??  (2) 2006.05.25
새로운 PSP??  (0) 2006.05.25
보험의 필요성??  (0) 2006.05.22
새 10,000원짜리 도안..  (4) 2006.05.18
계정 정리..  (4) 2006.05.14
당첨!!!!!  (8) 2006.05.11
Posted by 컴ⓣ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