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52018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다시는 가나봐라'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12.16 내가 앞으로 맥도널드를 가지 않게 된 6가지 이유.. (4)
업이 서버 엔지니어다보니, 종종 일을 새벽에 마치고 오는 일이 있다.
저녁이라도 먹었음 다행이지만,
안먹은 경우도 허다하고 결국 오는 길에 김밥집 혹은 패스트푸드점을 찾게 된다.

오늘도 일을 마치고 오는 길에 심히 배가 출출함을 느꼈고,
이때 머릿속에 떠오르는 곳은 롯데리아와 맥도널드.

롯데리아는 다소 규모도 큰 편이지만, 조금 집으로 가는 길을 둘러가야하고
맥도널드는 말 그대로 쭈욱 가는 길에 (비록 길 건너지만..) 있다.

새벽에 운전 조금 적게 하고 픈 생각도 있었고ㅡ 아직 한번도 가보지 않은 곳이기에
들렀는데... 실망은 이만저만이 아니다.

일부 내가 싫어하는 이유중에는 맥도널드가 글로벌 기업이라서 본사 방침이라고!
할수도 있겠지만, 철저히 고객에 입장에서 쓴 글임을 양해바란다.

1. 24시 open... 하지만 선택할 수 있는 메뉴는 3가지?
>> 사실 24시간 것도 만들어진 식품이 아닌 일종의 조리과정이 조금이라도 들어가는 음식을 24시간 하기란 쉽지 않은 것이 사실. 휴게소의 푸드코트마저 새벽엔 영업을 안하니까...

2. 불친절한 매장 직원의 태도
>> 음료를 무엇을 먹을지도 물어보지 않고, 세트냐 포장이냐만을 물어보는 그 직원의 태도..
참으로 못마땅하다..

3. 여기 음식 파는데 맞어??
>> 운전을 하고 와서 그런 것도 있지만, 그래도 음식을 먹는데 먹기 전에 손을 닦는건 기본 아닐까?
그런데 여긴 롯데리아처럼 원터치 물티슈 기계가 있는 것도 아니고, 직원한테 달라하니 그런거 없단다...
위생개념이 없는 듯.... (여기서 큰 실망..)

4. 햄버거를 열었더니..
>> 허허.. 웃음만 나온다.. 아주 잘게 썬 야채가 포장을 벗기자마자 우르르 쏟아진다...
무슨 남아있는 잡채소를 모조리 잘게 썰어서 내꺼에 모두 쑤셔넣은 듯한 느낌이 들정도로......
그래도 이시간에 판다는 3가지 메뉴중에 젤 비싼건데....

5. 콜라 리필 불가..
>> 본사 지침이라고 말할지도 모르겠다. 예전에 한번 패스트푸드점들이 콜라리필 안한다고 한적이 있다.
그때부터 쭈욱 들리는 소리.... "현재 콜라가격은 종이컵을 포함한 모든 원가의 11개 이상이다" 라는...
이 새벽에... 그냥 서비스차원에서 한잔 더 주면 안되나? 나중에 콜라 쪽쪽 다 마시고 보니..
컵에 절반은 얼음이더라...... 너네 지금 나한테 얼음판거냐??

6. 손님이 들어오든지 말든지...
>> 2번에서도 잠깐 언급했지만, 그 야심한 시간에 고객이 오면 "어서오세요" 이거 5글자만 말해도..
이렇게 기분 나쁘진 않을꺼다.. 사람이 오는지 마는지.. 관심도 없고....
내가 햄버거 먹는 동안 어떤 손님은 머 메뉴하나..(세트도 아니고..) 포장으로 사더니 뒤도 안돌아보고
나가더라..
하긴 나도 차에서 햄버거 먹으면 냄새 스며들까바.. 안먹었을뿐... 매장에선 먹고싶은 맘도 안생기더라...



이야.. 참 써놓고 보니까 가관이다..
딱 오늘 처음 가서.. 딱 메뉴 하나 먹고 나왔는데..
아주 정떨어질만큼 온갖 노력을 다한거처럼 보인다..

맥카페였든가??? 커피맛 좋다고..자랑하지마라
맥모닝이였든가??? 아침든든하게 먹고 가라고 고객 생각하는척 하지마라
눈 꼴시렵다..

광고하기전에 직원들 정신교육, 지역화부터 하고 광고해라..
그러기전엔 고객들이 맥도널드 갈 생각도 안생길테니...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동구 길동 | %uB9E5%uB3C4%uB0A0%uB4DC%20SK%uAE38%uB3D9%uC810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컴ⓣ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