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52018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니콘'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7.12.15 Nikkor 18-200 VR 렌즈가..번들?? (10)
  2. 2006.04.06 아흑!!! 지름신 워워.... (6)
  3. 2006.03.30 아주.. 제대로 지름신한테 걸릴 모양입니다.. (6)

오늘

지난 5월에 결혼한 동생 남편(매제)의 형의 결혼식이 있다고 그래서
카메라를 들고 내려갔습니다.

카메라를 잘 쓰는 것은 아니지만서도..
장비병이 있어서 -_- 이것저것 남들한테 보였을때..
그래도 어느정도 인정은 받는다고 생각했었는데...

여튼간에 신부방이 있길래 사진이나 찍어줄까해서..
그쪽으로 갔더니..

사진사가 아직 안왔는지.. 예식장에서는 D200에 18-200mm VR을 가진 제가 사진사인줄 알더군요..
사진사가 장비를 이렇게만 오겠냔 생각을 하면서 아니라고 말해줬지요.. ^^

근데 나중에 온 사진사를 보니까... 니콘 D2x에 17-55mm F2.8을 쓰는거 같더군요....
부가장비로는.. SB-800만 가져온거 같구요;;
(더헙;; 적어도 신부방에서 사진을 찍으려면 단렌즈 하나는 챙겨왔어야 하는건 아닌가 하는 생각이..;;;)


여튼.. 요즘엔 캐논쓰는 사람도 많아서 슬쩍 옆에서 말을 걸어봤습니다..;;
그러다가 서로의 카메라를 봤는데.. 저한테 그 소리 하더군요..


"예식장 사진은 번들 안써요~"



번들??

번들???

번들????



웃으면서 다시 사진 촬영을 하긴 했는데.. 좀 지나서 생각해보니 -_- 18-200VR을 번들로 본거 같더군요;;
아니... 이걸 번들로 보는 사람이 있나?? -_-;;
아무리 보는 눈이 없다고 하더라도.. 그건.. 쫌...

머.. 17-55mm F2.8이 싼건 아니지만.. 아무리 제가 정말 번들을 쓴다하더라도..
그런 소리는 하지 않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

황당해서.. ( __)

그냥 사진 적당히 찍다가 접어버렸습니다..
그리고 식장을 나와서 대충 밥 먹고 나왔습니다..

괜시리 찝찝하네요...
구냥 이러다가.. 남들이 쉽게(?) 접근하지 않는...
70-200 VR을 사버리는 건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ㅡㅡ;;

'MyCub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은 적금  (0) 2008.01.25
파페포포 시리즈 구입..  (2) 2008.01.14
Nikkor 18-200 VR 렌즈가..번들??  (10) 2007.12.15
문화 대통령 서태지..  (2) 2007.11.29
블로그에 오면 하는 일..  (6) 2007.11.27
당첨 러쉬~!!  (5) 2007.11.22
Posted by 컴ⓣing
아흑..;;;

문제의 SB-800



어제까지만 해도..
분명히 지름신을 퇴치했다고 믿었었다..

그런데..

2006년 4월 6일.. 사무실에서 할꺼 없어서..;;
DSLR책을 보고 있던것이 화근

하필이면.. 플래쉬쪽을 보고 있었던게냐...


결국.. 몇일동안 지름신 쫓아내고..쫓아내고..했던..
그 힘든.. 일들이.. 한순간에 물거품으로 ...;;







렌즈의 지름신은 쫓아내는데 성공했는데..
이건 예상밖의 지름신이였...다고 우기는중..

'MyCub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뒷목이 땡긴다..;;  (2) 2006.04.21
오늘 산것들...;;;  (8) 2006.04.06
아흑!!! 지름신 워워....  (6) 2006.04.06
혹시... 이 광고 보신적 있으신가요??  (6) 2006.04.05
월급날이 다가오니...  (2) 2006.04.05
아주.. 제대로 지름신한테 걸릴 모양입니다..  (6) 2006.03.30
Posted by 컴ⓣing
아주 =ㅅ= 지대로 걸려드는 거 같습니다..

D50이라는 DSLR카메라를 똑딱이처럼 다양하게 써보겠다는
-_- 상상을 시작한게 발단이였습니다..

그냥...
똑딱이 처럼 주변의 모든~!! 사물을 이용하여
쉽게 놀수있는 그런 놈이 아니였습니다..

오늘따라 D50club에서 본 수많은 물방울 사진들에
문득 예전에 200만화소 똑딱이로 시도했던 그 때 그 시간이 생각나며

나도 D50으로 물방울 찍고 싶다!! 했는데.. ;;

렌즈가..;;;

첫번째 선수..;;

탐론 SP AF90mm F2.8 Di MACRO 1:1



대충 녀석의 몸매는 이러합니다 -_-

사양

모델명

272E

촛점거리

90mm

화각

27о

밝음

F/2.8

렌즈 구성

9군 10매

최소 조임

F/32

조임 날개 매수

9매

최단 촬영 거리

0.29m

최대 촬영 배율

1:1

전체 길이

97mm*

최대지름

71.5mm

필터지름

55mm

질량

405g

표준 부속품

렌즈 후드, 소프트케이스



가격은....
대략.. orz..


두번째 선수..

첫번째 선수보다는 좀 싸지만서도..;;

시그마 AF70-300mm F4-5.6 APO DG MACRO



이 녀석의 몸매는
- 렌즈 구성 : 10군 14매
- 화각 : 34.3˚~8.2˚
- 조리개 날개 매수 : 9
- 최소 조리개 수치(W단) : F22
- 최단 촬영 거리 : 150cm (마크로시 95cm)
- 최대 배율 : 1:4.1(마크로시 1:2)
- 필터 사이즈 : φ58mm
- 최대지름·전체 길이 : 74.5mm×119.5mm
- 중량 : 585g



2개로 좁혀져서 -_-
아마도 사게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이 지름신 자주도 오시는군요.. 힘겹게도..

카메라는 지름신과 형 동생사이인줄 몰랐던게 제 실수입니다..
Posted by 컴ⓣ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