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02017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지난주 금요일엔가..
하나로통신에서 전화가 왔었단다..
(회사에서 쓰고 있는 인터넷은 내가 담당자라고 해서 가입을 진행을 했었다..)

회사에서 공유기 쓰니까..
얼렁 돈 더 내고 써라.. 라는 것이 요점이였다 -_-

그것도 모자라서 협박 비스무리한 회유까지 했다.

무엇인고하니..
원래 2대까지 인정해주는데.. 이번달 안에 하면.. 3대까지 무료로 인정해주겠단다.. -_-

당시 내가 회사에 없어서 다음에 다시 전화하라고 했다는데..
스케쥴을 보니.. 계속 회사에 없을 것 같아..
전화오면 그냥 핸드폰으로 연락하라고 해달라고 부탁을 하고 외근을 나갔다.


약속한 시간보다 조금 늦게지만..
전화가 왔다.

우리회사의 인터넷 가입자 번호 담당자란다..
그러면서 부서를 보니까..

그러면서 자기 소개를 하는데 부서도 -_- 인터넷 공유기 무슨 부서랜다..
아예 부서까지 차리고 인터넷 공유기 사용을 못하게 막겠다.. 이거다....


여튼간에.. 실랄하게 언쟁을 펼쳤다.

1. 설치 당시 기사로부터 공유기 쓰는 것에 대해서 아무런 설명도 듣지 못했다.

2. 현재 사용중인 PC가 큰 트래픽을 거는 것도 아닌데, 무슨 문제가 되느냐?

라는 것을 주 논점으로 해서..

언제나 그렇든..
서로 당근과 채찍을 같이 써야 좋은 결론이 나온다는 것을 알기에..

"당신네들이 요구하는 요금을 지불할테니 나에게도 무엇인가를 내놔라" 라고 협상을 시작했다.

하면서

나는 하나로텔레콤을 아래의 이유로 도저히 믿을 수 없다.

1. 100M 광랜, 광랜 선전하면서 왜 정작 개통된 속도는 30M인가? 이에 대해서 해명을 하고 속도를 올릴 수 있는 작업 계획에 대한 여부를 확인해달라.

2. 초기 개통시에 신청한 사은품을 받는데 있어 내가 수십통을 전화를 해가면서 간신히 받았다. 그래서 하나로통신에 대한 믿음이 무슨 소리를 해도 믿을 수 가 없다..


라고 말이다.
물론 더불어 속도 못올려준다면 타사로 옮긴다는 양념도 같이 던져주고.. ㅎㅎ

솔직히 부서명에서도 나왔다시피..
저 상담원이 아무것도 할 수 있는 것은 없다.

저 상담원은 말 그대로 공유기 가입자에게 자사의 부가서비스를 팔아먹도록 하는 심부름꾼에 불과한 것을 알기에..
(즉 저 상담원의 해결선을 지나서 윗선과 접촉하기 위해서는 좀 까다롭게 할 수 밖에 없다.)


일단 결론은..
협박식으로 사전에 전화했던 것은 미안하다.
고객과의 신뢰를 심지 못하도록 행동한 것도 미안하다.
등등의 미안하단 소리만 읆었다.

플러스로.. 속도 올려주는 것도 계획에 없단다.. 결국 미안하단다.. _-_

장난하냐?


하도 어이가 없어..

관련내용을 문서로 만들어서 메일로 보내라고 했다.
궁금하신 분들은 한번씩 공문을 확인해보시라.. ^^


자 문서를 보시고 무슨 생각이 드셨는지?

본인은 약관을 자기맘대로 바꾸고 고객에게 통보만 하면 되는가? 라는 생각이 들었고
정통부쪽의 관련자료를 찾을 수 있었다.

결론 부터 말하자면..
(구) 정통부에선 초고속 인터넷 서비스업체가 사용자에게 공유기 사용에 따른 추가요금 징수가 문제없다고
말했다.

팔은 안으로 굽는다고 했던가?
정부는 역시 소비자편이 아닌게다.. 한 편일 뿐....


그나저나 여기까지 글을 쓰고나니 문득 의문이 든다.

초고속 인터넷 업체들은 자신네의 장비 분기점까지만의 속도를 보장속도라고 했다.

즉, 그 이하로 내려가면 속도가 낮아도 정상이라는 거다..

근데....

왜?????

자신네의 장비 분기점 이하의 장비에 대해서까지 신경쓰지???

어차피 믿을 놈 하나도 없다.

그냥 대한민국의 국민이니까

언제나처럼 당하고 살 뿐..
신고
Posted by 컴ⓣing

그동안 고민을 많이 했던 부분이..
집 안에서만큼은 좀 빠른 데이터 공유를 했음 좋겠단 생각을 했었는데..
오늘 그 성과를 80%이상 이뤘습니다.. ㅎㅎ


어차피 외부로 나가는 쪽이야.. FTTH를 쓴다고 해도..
100Mbps가 최고 속도이니만큼.. 그 정도만 버티면 될 것 같고..
문제는 집 내부에서 쓰는 컴퓨터끼리의 데이터 전송속도를 올리는 것인데..

그렇게 하려면.. 100Mbps 짜리 공유기나 스위치로는 좀 거리가 있죠
그래서 한달전쯤에 저렴하게 구입했던 D-Link의 기가빗 스위치를 쓰다가 점차 장비가 늘어나고..

무선 쪽을 좀 더 강화시켜야겠다는 판단아래에..
기가비트를 지원하는 802.11n 규격의 공유기를 구입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특징이라면 많겠지만..
전 이제품의 3가지 특징때문에 구입하였습니다.

1. 4개의 포트가 기가비트를 지원함
2. 무선랜이 802.11n Draft N을 지원함
3. 디자인이 미려함

물론.. 이것만 산다고 해서 무선이 잘 나오는 것은 아니죠..
지금 제가 사용하고 있는 LG Xnote A1-TP760K 모델은 인텔의 3945ABG의 랜카드를 사용하고 있는데..
이 랜카드를 들어내고.. 인텔 4965AGN 랜카드를 설치함으로써 끝났습니다.

이 정보를 찾아보시면 아시겠지만.. 이 랜카드는 802.11a/g/n 을 지원합니다.
(현재 상당수의 nespot의 AP가 802.11b 라는 점을 감안하면.. 다소 위험한 선택이죠;;)

그외에도 1개의 안테나를 더 심어야 된다는 이야기도 있었는데..
그 차이가 미비하다는 경험에 따라 설치하지 않았습니다.
(만약 설치해야한다면.. LCD들어내는 공사를 해야합니다.. )

여튼 그렇게 설치하고 나서 결과는 상당히 만족스럽습니다.

접속상태 창입니다..
접속속도가 무려 117Mbps라고 나옵니다.

최대 속도는 300Mbps라고 하는데.. 국내 전파법상 제약이 걸려서 130Mbps로 나온다고 하더군요..
저도 130Mbps로 나오긴 하는데.. 캡쳐한 순간엔.. 117Mbps로 나오더군요.. ㅎ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럼 고대하던 속도측정..

깜짝 놀랄 수 밖에 없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FTTH를 사용하다보니.. 직접 물려서 테스트를 하면 평균 92~95Mbps로 나오는데..
현재 MegaTV가 연결되어있고, MegaTV서비스를 사용하면서 체크한 수치라고 하기엔.. 엄청난 수치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정말 기술이 좋긴 좋네요. .이런 경험도 할 수 있게되다니.. ㅎㅎ


아.. 단점이라면..
이 제품은 D-Link 사의 제품입니다.
국내 제품이 아니다보니 상대적으로 펌웨어가 한글화 되어있긴하지만..다소 접근성이 떨어진다는 느낌입니다.


또 하나..
저의 경우 집에 리눅스 서버등을 운영하고 있어서 외부에서 임의로 접속하면 안된다고 판단..
설치되어있는 공유기에는 인증을 통한 IP 할당을 하고 있는데..
인증에 사용하는 방법으로 MAC 주소 인증을 사용해왔습니다.

그런데 이 제품은 MAC인증을 통한 인증이 가능하기는 하지만, 버그가 있는 듯 하더군요.
인증해제를 하면 정상적으로 사용가능하지만.. 설정을 하면 무선쪽에 정상적으로 DHCP서버쪽에서
IP를 할당해서 전달해주지 못하더군요 -_-;; 그래서 부득이 2개의 공유기가 각각 다른 인증 방법으로
인증방법을 택하고 있다는 어이없는 상황이 발생해버리네요;; 쩝;;

여튼 이 제품 구입하실 분은 참고하세요.. :)
신고
Posted by 컴ⓣing

요즘들어..
링크시스 공유기에 잔뜩 ( --) 실망해있다..
그래도 한땐 최고라 불리던 녀석인데..

우리집에는 공유기가 무려 3대나 있다..
제일 처음 샀던 버팔로의 에어스테이션, 경품으로 받은 링크시스의 WRT54G, FTTH로 바꾸면서 구입한 애니게이트..

그중에 지금쓰고 있는 것은 링크시스와 애니게이트이다.

링크시스나 에어스테이션은 WAN TO LAN의 스위칭이 100M를 지원하지 못하는 이유로;;

하지만, 남은 두개의 공유기를 안쓴다고 버릴수도 없는 상황..
공유기 기능을 쓰지않고 단지 스위치로 쓰면 괜찮겠다는 생각에 링크시스를 내 방에서만 쓰는 전용 스위치로
쓰고 있다.. 물론.. 랜선을 쭈~~욱 돌려서 거실 구석에 있는 애니게이트와 연결해서 인터넷도 하지만..


근데 요 링크시스 공유기가 요즘들어 말썽이다..
외부로 나가는 것은 확확 무척이나 빠른 속도인데..
자신에게 물려있는 PC들끼리 속도가 무척이나 좌절스러워졌다.. -_-

FTP로 자료 돌리다보면 심지어 ADSL 업로드 속도를... 다운로드 할때 보여준다..
이거.. --;; 나원...

한때 홧김에.. 내방은 싹 기가비트로 바꿀까 하다가..
쓸데없는 과소비말고 돈이나 아끼자는 생각에 냅뒀는데..
설마 수명이 다되서 그런거려나? ㅡㅡ;; 얼마 쓰지도 않은 것 같은데;;
아니면.. 정펌이 아닌 핵펌을 써서?? (라고 해도.. 정펌보다 핵펌이 훨 낫다는건 알만한 사람은 다 아는 사실;;)

정말 고민이다..고민..


ps : 글 써놓고 보니까 간만에 일상다운 일상을 주절거리는 듯;;

신고
Posted by 컴ⓣing
사실..
저는 집에 유/무선 공유기가 3대나 있습니다.
남들한테 말하기도 껄끄럽지요...;; (무슨 사업을 하는 것도 아니고, 그렇다고 사무실도 아닌것이..)

각각을 보면..
1대 공유기 : 버팔로의 WBR2-G54
(원랜 WBR-G54모델이였는데 서비스 받으러 갔더니 해당모델 단종이라면서 상위 모델로 바꿔주더군요;;)
2대 공유기 : 링크시스 WRT54G
(운 좋게도.. 용산의 한 업체에서 이벤트를 할때 응모를 했는데 당첨됐습니다.. 그 성능 좋다는 v4 버전 모델이 왔더군요  ㅎㅎㅎ)
3대 공유기 : anygate RG-3500v2
(엄청!!! 제게 스트레스를 안겨준 녀석입니다. 제일 늦게 샀는데 서비스는 제일 많이 받았습니다..;; 지겨워죽겠습니다.. 환불받을 수 있었음 환불 받았음 좋겠습니다..)

어찌됐든간에..
버팔로 공유기는 군 복무를 할때 였던가.. 여튼 집에 랜선이 돌아다니는게 싫어서 무리해서 공유기와 무선랜카드를 무려 24만원인가 주고 구입했던 것입니다.. 이후 링크시스는 운이 좋아서 추가된 녀석이죠..

두 녀석을 WDS 기능을 활용해서 잘 사용하던 중에..
집에 갑자기 메가패스 TV를 설치하고 싶어졌습니다..

그래서 메가패스 TV에 필요한 장비를 물색하게 되었고..
이 역시 제 방에서 거실까지 랜선을 뽑기가 싫다는 이유로!!

제 방과 거실에 설치한 2개의 유무선 공유기를 WDS로 연결하고 거실측 공유기에 메가패스 TV장비를 물려서 서비스를 이용하려했었죠..

그.런.데
ㅡ.,ㅡ;;;;; 중대한 난관에 봉착하였습니다.
메가패스TV는 고정 IP가 필요하다는 것이였습니다..
(물론 메가패스를 함께 사용할 경우 2개의 IP를 KT에서 제공한다는 한다더군요..
1개는 유동, 1개는 고정..)


공유기에서 DMZ기능을 활용하면 될 줄 알았는데.. 알고봤더니 -_- 그게 아니더군요..
공유기에서 고정IP를 해당 장비까지 보내주려면..
메가패스 라인의 분기점인 제 방에서 하나의 스위치를 놓고 그 아래에서 2개의 공유기가 돌아야된다더군요;;

즉..

메가패스 라인 -> 스위치 -> PC들을 위한 공유기
                            └->메가패스 TV를 위한 공유기

위와 같은 방식이라는 거죠..;;
어찌됐든 확실한 건.. 스위치든 공유기든 총 3대가 필요하다는 것..

아.. 쓰린 속을 움켜잡고 구입한 anygate의 공유기..
근데 저희집에 온날부터 말썽이더군요;;

속도가 안나오는 것이였습니다..;;

결국 서비스를 보내서 받은 새 제품... (박스에 테스트를 했다는 체크가 붙어있더군요;;;)
한동안 잘 썼습니다.. 하지만 저희 동네에 곧 들어오게 된다는 FTTH를 대비해서..
파워콤을 해지하려고 테클을 걸 준비를 하던 차에..;; 업로드 속도가 형편없다는 점을 확인하게 됐죠..

결국 또 서비스 보낼판국입니다..;; 그냥 환불해달라고 할까요? ;;;


인터넷 업체에도 전화해서 속도 안나온다고 테클을 넣으면
상담원은 친절하게 대답해주죠..
"고객님의 장비가 이상하거나 공유기에 문제가 있을 수 있습니다"

그럼 전 싸악~!! 웃어주면서 한마디 날립니다.
"집에 서로다른 회사의 공유기가 3대가 있고, 컴퓨터가 3대가 있습니다.
서로 바꿔가면서 테스트했는데 동일한 증상인데 이래도 제 장비들의 문제인가요?"

ㅋㅋㅋㅋ
이후 상담원의 버벅임이 종종 느껴집니다..
사실 저처럼 해놓고 사는 사람이 몇이나 있겠습니까..;;;
(혼자 쓰는 컴텨가 에지간한 사무실PC보다 화려한 사양이니..;;)

참 재미있는 세상입니다.. ㅎㅎ
신고
Posted by 컴ⓣing
이번에 집에 IPTV를 설치할까.. 해서
기존에 집에서 사용하던 네트워크 구성상태를 점검하다보니 부족하여
공유기를 한대 더 구입해야겠다..라고 마음을 굳혔습니다..

텍스트로 그려본 네트워크 구성



그렇게 구축하려는 이유는 간단히 2가지.

1. 공인IP를 IPTV set-top박스가 요구를 했고, 그러다보니 공인IP를 포워딩해줄 수 있는 하나의 장비가 필요했으며
2. 이 과정에서 방에서 거실로 랜케이블이 바닥에 깔리는 것을 원치 않아서.. 였죠..

그리하여~!!
구입한 대망의 A사 공유기가 도착했습니다.

일단 간단한 테스트를 위해
A사 공유기를 linksys공유기와 동일한 설정으로 맞췄습니다.

그리고 무선랜 PC와 유선랜 PC간의 iperf라는 소프트웨어를 통한 대역폭 측정 및 인터넷 품질 측정에
들어갔죠..


결과는..


주말에 네트워크를 어떻게 꾸밀지, 다시 한 번 고민하면서 나름대로 즐거운(?) 시간을 보내려했는데..
다 글렀습니다..-_-

주말내내 저 공유기를 어떻게 환불받아야될지 고민해야겠습니다..
신고
Posted by 컴ⓣing
몇일전..;;;

모사이트에서 브로드컴에서 나온 공유기의 능력을 확장해서 쓰는..;;
펌웨어에 대한 정보(이하 핵펌)를 보고..

제가 현재 사용중인 공유기에 없는 기능인 WDS를 붙일 수 있다고 해서..
바로 시작했습니다..;;

다 좋았죠..;;; 기존에 안쓰던 유무선 공유기의 WDS기능을 활성화해서..
집안 어느곳에.. AP로 짱박아두고.. ( --)

회사에서 업무보다가..
핵펌의 무한한 기능이 있다는 내용의 글을 보고..

또다시 집으로 접속해서... 공유기에 대고 깔짝..깔짝 대고 놀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인터넷이 안되더니만.. ( --)
이런 난감한....

빨리 퇴근하고 집에서 공유기 상태를 확인좀 해야겠다 싶어하고 있는데..
갑작스런 회사 회식까지..;;;

결국 집에 들어온건 밤 12시가 가까워서..
집에 와서 공유기에 접속했더니.. WAN 쪽은 IP를 못받고..;;
모뎀을 껐다켜도 안되고.. PC만 물리면 인터넷이 되고..

직감적으로 KT가 시행하겠다던 공유기 감지 시스템이 동작했는가보다!
하고... 얼마나 소란을 피웠는지....
WAN 포트의 MAC주소를 바꿔도 안되고..혹시 펌웨어 문제인가 싶어서.. 덮어씌우려는 찰나!!
익스창에 오류생기더니만...... 결국 펌웨어 업글중 에러로... 공유기 ... 멍.. .상태 전환..

이런 상황이 처음인지라.. 더 당황하고..
서둘러 pc를 연결해서 대책을 보니.. TFTP로 복구하라는 메뉴얼상의 짧은 글...
TFTP를 예전에 시스코 라우터에서 잠시 써봤지만 아직까지 기억할리가...

구글의 도움을 받아서 간신히 복구하고...
이렇게 인터넷의 바다로 다시 들어오니.. 1시.. ( --)

와.. 정말 무슨 하루가 이렇게 조마조마함의 연속인지...
내일은 이런일이 없기를...;;;
신고

'MyCub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 있었던 일..  (11) 2006.06.21
6-7월의 행복한 교실..  (4) 2006.06.17
하루가 조마조마...  (4) 2006.06.16
알집을 여기서 보다..  (4) 2006.06.15
지난 한달을 되새겨보면서..  (0) 2006.06.07
최근의 상태는..;;  (7) 2006.05.30
Posted by 컴ⓣ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