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22018  이전 다음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  
  •  
이전 포스팅에서는 언급하지 않았지만..
두번째 인터넷 전화를 설치하고서 KT는 집에 이상한 또 다른 단말기를 설치해놓고 갔다.

덕분에 회사에 있는 내내 집에 있는 서버로 접속이 안되어 궁금증이 계속 쌓이고 있었다.


집에 와서 보니 못 보던 장비가 인터넷 전화외에도 추가 설치 되어있었고,
그 박스를 확인해보니 Let's KT라는 로고와 함께, MEGA AP라고 적혀있었다.
(근데 KT에서 현재 사용하는 슬로건은 Life is wonderfull 아녔던가?? -_-)

메뉴얼은 아주 허접한 종이 몇장을 책처럼 묶어놓은..
해당 제조사는 에이브로 네트웍스라는 회사였다.

집에 설치된 2대의 인터넷전화를 보니까..
그전에는 집에서 쓰던 공유기에 물려서 사설 IP대역으로 사용했는데..
2대 모두 공인 IP가 부여되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방에 있던 메뉴얼을 따라서 MEGA AP에 접속했는데..
허걱..!!!!!! 이건 머..초 간단 공유기였다... ( __)

KT에서 이런 제품을 주고가다니.. 이제 사설 IP를 대놓고 쓰라는건가;; ( __);;

안에 보니까 포트포워딩 기능도 있고, DHCP 서버 기능도 있고..
무선랜 설정하는 부분도 있고.. DMZ과 같은 약간의 고급 기능도 있고..

사설IP도 주고 공인IP도 주고..도대체 네놈의 정체가 모냐;;


하지만 아무리 뒤져도 나오지 않는 정보..

단지 관련 뉴스를 확인해보니..
KT에서 8월 초까지 RFI를 접수했는데
그중에는 사용자의 통신환경을 모두 무선으로 바꾸기 위한 프로젝트라는 것..

SoIP(인터넷전화)를 포함하여 메가TV, 메가패스등의
모든 통신서비스의 접점으로 MEGA AP를 사용하겠다는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오호라.. 라는 생각을 하면서도 속으론 씁쓸했다..
왜냐하면 그동안 KT에서 안해줘서 이미 난 다 해놨기때문이다..


집에 공유기 2대를 설치하여 거실의 메인 공유기가 거실 및 전체를 관할하고
내방에 있는 별도의 공유기가 내 방의 모든 장비를 담당하고 있으며, 모든 네트웍은
무선은 802.11n으로 유선은 1Gbps로 이미 다 준비를 해놨기때문에..

만약 하게 된다면, KT에서 우리집에 1Gbps급 인터넷만 넣어주면 된다.. ㅋ
(참고로 MEGA AP는 무선이 802.11b/g만 지원이 된다. 적어도 내가 받은 모델은..)


여튼 본론으로 들어와서..
저렇게 집에 네트워크를 꾸미게 된 것은

집에서 쓰는 PC도 많을 뿐더러 PC마다 동일한 자료를 갖고 있는것이 비효율적이라 생각했기때문이다.
그래서 하나의 파일서버에 모아두고 필요할때마다 가져가자는 것,
 프린터도 네트웍을 통해서 하자는 것을 실현해 두었기 것이기 때문이다.


더불어 외부에서 그 파일서버를 사용할 수 있으면 금상첨화이기에.. 그렇게까지 설정을 했던 것이다.


근데 외부에서 접근이 안되서 봤더니..
MEGA AP가 또하나의 공유기화 되면서..
기존 공유기는 외부에서 전혀 데이터를 못받고 MEGA AP가 주는대로만 데이터를 받고 있었던 것!!
결국 다시 정보를 검색하여 MEGA AP의 NAT 기본 설정을 BRIDGE로 바꿈으로써 깔끔하게 해결이 되었다.

여튼 집에서 쓰고 있는 네트웍을 간단히 정리하자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KT 상품 참 많이도 쓴다..
메가패스, 메가TV, 인터넷 전화, 일반 전화까지..

새로운 상품이 나오면 이젠 거의 베타테스터가 되는 기분이다.
Posted by 컴ⓣing